비욘드포스트

2024.02.29(목)
center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넵튠은 2023년 연결 매출 997억 원, 영업이익 21억 5000만 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4분기 연결 매출은 286억 원이며, 영업이익은 33억 원이다.

2023년 연결 매출은 전년 대비 239% 상승했으며, 영업이익은 상장 후 처음으로 흑자 전환했다.

4분기 연결 매출과 영업이익도 3분기 대비 각각 32%, 1700% 증가했다고 밝혔다.

2023년 연결 기준 전체 게임 사업 매출은 812억 원으로 전년 대비 213% 올랐으며, 기타 매출을 포함한 광고 플랫폼 사업 매출도 185억 원을 달성하며 전년 대비 15% 올랐다.

넵튠은 투자와 인수를 통해 캐주얼 및 미드코어 모바일 게임 개발사를 늘려나가는 동시에 광고 플랫폼 사업 강화로 두 사업 영역 간 시너지 극대화 전략을 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모바일 게임 ‘우르르용병단’과 ‘고양이스낵바’, ‘무한의계단’ 3개 게임은 지난 2023년 누적 매출 590억 원으로 넵튠 전체 게임 매출의 70%를 넘어설 정도로 게임 사업을 견인했다고 언급했다.

광고 플랫폼 사업의 경우 애드엑스, 애드파이, 리메이크 사업 유닛에서 2023년 전체 광고거래액 700억 원, 매출 185억 원을 달성했으며, 50%가 넘는 영업이익률로 영업이익 개선에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넵튠 유태웅 각자대표는 “광고 플랫폼 사업과 게임 사업이 시너지를 내면서 실적 향상이 가능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낼 수 있는 콘텐츠와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넵튠 강율빈 각자대표는 “성공 경험이 있는 7개의 내부 개발 스튜디오와 자회사는 기존 게임 트래픽을 공고히 할 뿐만 아니라, 내부 검증 프로세스를 강화해 신작 게임의 성공 확률을 높여갈 예정”이라며 “지속 가능한 매출 및 영업이익 상승을 위해 생존과 성장에 기여하는 사업 유닛 위주로 개편하고 효율적인 리소스를 투입해 성과 중심의 조직 문화를 구축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