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5(토)
SK텔레콤(SKT)은 17일부터 사흘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ICT 전시회 ‘월드IT쇼 2024(WIS 2024)’에 참가해 AI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기술 및 서비스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SKT 전시관 입구에 이동통신 40주년을 형상화한 대형 LED 구조물이 설치된 모습. (사진 = SKT 제공)
SK텔레콤(SKT)은 17일부터 사흘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ICT 전시회 ‘월드IT쇼 2024(WIS 2024)’에 참가해 AI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기술 및 서비스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SKT 전시관 입구에 이동통신 40주년을 형상화한 대형 LED 구조물이 설치된 모습. (사진 = SKT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SK텔레콤(SKT)은 17일부터 사흘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ICT 전시회 ‘월드IT쇼 2024(WIS 2024)’에 참가해 AI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기술 및 서비스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SKT의 전시 테마는 ‘AI 기반 커뮤니케이션의 진화’다.

특히 SKT는 올해 창사 40주년을 맞아, 세대별 이동통신 기술의 발전상과 함께 현재의 모습을 약 260평 규모 전시관에 담아낼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1984년 출시한 국내 최초의 무선전화 서비스 카폰(차량전화)부터 세계 최초 CDMA 상용화 당시 판매된 단말기, 준·네이트 등 각종 멀티미디어 서비스 등이 전시관에 소개된다.

이와 함께 국내 최초의 4G LTE 서비스, 세계 최초의 5G 상용화 등 SKT의 ‘최초’의 역사도 경험해 볼 수 있다고 언급했다.

또 SKT는 전시관 내에서 관람객이 AI 개인비서 ‘에이닷’의 다양한 기능을 사용해 볼 수 있는 체험존도 마련했다.

에이닷 체험존에선 최근 업데이트된 에이닷 전화 기능을 사용해 볼 수 있으며, ‘AI 스팸 표시’ 기능과 안드로이드 버전 에이닷 통역콜 등이 대표적이다.

이와 더불어 SKT 자체 개발 거대언어모델(LLM) ‘에이닷엑스’ 및 앤트로픽·오픈AI 등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업 중인 텔코 LLM의 활용 사례를 소개하는 공간도 마련된다.

이 밖에 반려동물 AI 진단보조 서비스 ‘엑스칼리버’를 비롯해 미디어 가공 및 콘텐츠 품질향상 플랫폼 ‘AI 미디어 스튜디오’, 비전 AI와 양자 보안 기술이 적용된 ‘퀀텀 AI 카메라’, AI 기반 실내외 유동인구 데이터 및 네트워크 분석 시스템 ‘리트머스 플러스’ 등의 시연 공간도 공개된다.

또 차세대 데이터센터 열관리 방식으로 평가 받는 ‘액체·액침 냉각’을 포함해 AI DC 관리 솔루션 및 클라우드 보안 기술 등 데이터센터의 효율적 관리와 운영에 필요한 기술들이 소개된다.

한편, SKT는 이번 WIS 2024 전시 기간 중 우수 협력사 대표 및 임직원 100명을 초청해 공동 참관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규현 SKT 디지털Comm담당은 “이번 전시는 대한민국 이동통신 40년 역사를 이끌어온 SKT의 기술력과 미래 비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다양한 체험 활동을 통해 관람객들이 우리나라의 앞선 AI 기술, ICT 서비스를 경험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