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1(금)

취약계층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 제공... 4년 연속 참여

아이스크림에듀, 서울시 교육복지사업 ‘서울런’ 참여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에듀테크 기업 아이스크림에듀(대표 이윤석)가 서울시에서 시행하는 교육복지사업 ‘서울런’에 4년 연속으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서울런은 서울시가 만 6세~24세 취약계층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펼치는 사업이다.

아이스크림에듀는 지난 2021년부터 '서울런'에 참여하며 초등 스마트러닝 '아이스크림 홈런'을 제공, 학습 성과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올해도 서울시에 거주하는 소득 기준 대상 학생, 학교 밖 청소년, 다문화 가정 청소년 등 다양한 교육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홈런 콘텐츠와 1:1 맞춤형 학습 관리를 제공한다.
아이스크림에듀는 이번 서울런을 비롯해 올해 공공사업 규모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지자체의 드림스타트, 특수학교 지원 등 다양한 교육복지사업으로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양질의 교육을 지원해 모든 학생들이 동등한 출발선에서 나아갈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다.

변수홍 아이스크림에듀 이사는 “학력 격차를 최소화하고 최대한 많은 학생들에게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서울런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다”며 “AI 등 홈런의 장점을 활용해 교육복지를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