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보컬플레이2' 강승윤, "사랑합니다" 난데없는 고백!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지율 기자]

천재 대학생들의 음악 전쟁에 새롭게 심사위원으로 합류한 위너 강승윤이 누군가에게 "사랑합니다!"라고 등장 첫 라운드부터 고백, 설렘을 폭발시킨다.

9일 방송되는 채널A의 대학생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보컬플레이 : 캠퍼스 뮤직 올림피아드(이하 보컬플레이2)’에서는 학교 대표 라이벌전 합격자 33팀이 새로운 관문인 학교 대표 연합전을 시작한다. 1위부터 차례로 파트너 2팀을 지목, 3팀씩 총 11팀이 펼칠 연합전 무대를 지켜볼 심사위원으로는 위너 강승윤이 새롭게 나선다.

강승윤은 '보컬플레이2' 참가자들을 처음 보는 심사위원답게 편견이 전혀 없는 가운데 냉철한 심사를 선보였다.

하지만 그런 가운데도 칭찬할 점엔 '스윗'한 찬사를 보내 참가자들을 잔뜩 설레게 했다.

특히 이날 연합전 중에는 강승윤에게 "사랑합니다"라는 짧지만 강렬한 고백을 받은 참가자가 탄생해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강승윤의 갑작스런 고백에 해당 참가자는 손을 내저으면서도 얼굴을 붉혀, 무대를 핑크빛(?)으로 만들었다.

33팀의 각 대학 대표 ‘천재 대학생’들이 더욱 날을 세운 음악 전쟁을 선보일 채널A ‘보컬플레이2’는 매주 토요일 밤 방송된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