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비욘드포스트 강기성 기자]
면적당 매출 1위 편의점은 GS25인 것으로 나타났다. GS25측은 효자상품으로 카페25를 꼽았다.

13일 공정거래위원회의 가맹사업 정보공개서에 따르면 GS25의 면적(3.3㎥)당 평균 매출은 3129만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2위인 CU(2694만원)보다 16.1% 높았다.

GS25는 이와관련해 매출 1위의 비결을 도시락과 주먹밥, 샌드위치와 같은 프레시푸드의 상품력 그리고 원두커피 브랜드 카페25의 도입으로 꼽았다.

GS25에 따르면 카페25를 구매하는 고객 중 다른 상품까지 함께 구입하는 경우는 68.4%나 됐다.

카페25는 작년 한 해 동안 9200만잔 이상 판매됐고 올해 10월까지 누적판매량이 이미 지난해 수준을 넘어섰다.

GS25는 카페25의 인기를 고려해 15일 아메리카노에 건조 오렌지와 자몽 과즙 분말 티백을 첨가한 '오렌지블론드 아메리카노'를 새로 선보인다.

카페25는 2015년 이후 매년 새로운 원두를 선보이고 있으며 현재까지 모두 13종의 메뉴가 출시됐다.'

강기성 비욘드포스트 기자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