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컨템포러리 아트 코스메틱 브랜드 투쿨포스쿨은 일명 ‘국민 쉐딩’으로 불리는 자사의 대표 제품 아트클래스 바이로댕 쉐딩’이 ‘2019 올리브영 어워즈’에서 2년 연속 1위를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올리브영 어워즈는 매년 각 카테고리별로 소비자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제품을 선정하는 행사로, 국내 대표 H&B 스토어인 올리브영의 객관적인 데이터를 토대로 진행되는 만큼 뷰티 시장 동향 및 트렌드 변화를 파악할 수 있는 지표로 활용되고 있다.

투쿨포스쿨의 ‘아트클래스 바이로댕 쉐딩’은 출시 이후 현재까지 누적 판매량 500만개를 돌파한 메가 히트 아이템이다.
특히, 지난 2018년 올리브영 어워즈 베이스 메이크업 부문 1위에 오른데 이어 올해 컬러 메이크업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아 ‘국민 쉐딩’으로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