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11.26(목)
center
지난주엔 덕수상고,
어제는 청운국 졸업생들 농원 방문 알밤 줍기,
65~67살 할아버지들 됐네,
그래도 어제는 어린이들 만난 기분으로 양볼을 짝짝,
지금이면 폭력교사로 쫒겨날 나였다니,
제자 서예가 정왕근님 휘호 뜻대로 가르치고 배우면서 서로 성장!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