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05.19(목)
center
서울사람 지방 아파트 매입 자료 (부동산인포 제공)
[비욘드포스트 정희철 기자]
최근 1년간 서울 사람이 아파트를 가장 많이 구입한 지역은 충청남도, 강원도, 충청북도인 것으로 조사됐다. 규제지역 내 부동산 시장 관망세가 길어지면서 비교적 규제에서 자유로운 지역으로 관심이 높아진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부동산인포가 한국부동산원의 매입자 거주지별 아파트 매매거래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1년(2021년 4월~2022년 3월)간 서울 사람은 지방 기준 강원에서 가장 많은 3404채의 아파트를 매입했다. 충남이 3140채, 충북이 2390채로 뒤를 이었다.

수도권과 접해 있는 강원, 충남, 충북은 교통망 개선으로 각 지역간 접근성이 크게 향상됐고, 신규 구축에 대한 기대도 높다.

강원은 춘천에서 속초까지 93.7km를 연결하는 동서화고속철도 사업과 강릉~양양~속초~고성(제진역)으로 111.7km를 연결하는 동해북부선 강릉~제진 철도선설 사업이 작년 12월 일부 구간 착공에 이어 올해 전 구간 착수를 목표로 진행 중이다. 두 사업 모두 2027년 개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충청권은 대전~세종~청주공항을 잇는 노선과 경부선을 개량한 대전 신탄진~조치원(충청권 광역철도 2단계), 강경~계룡(충청권 광역철도 3단계) 신설이 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포함됐다. 청주공항~화성 동탄을 잇는 수도권내륙선도 앞서 사전타당성 조사용역이 발주되면서 조기착공에 청신호가 켜졌다.

이런 가운데 신규 분양도 잇따른다. 강원 춘천에서 삼부토건이 시공하는 ‘춘천 삼부르네상스 더테라스’ 99가구가 이달 분양될 예정이다. 단지는 춘천의 주요 입지를 누리는 데다 전 가구 테라스 및 복층 설계가 적용된다.

대우건설은 1월 첫 분양을 시작한 충북 음성 기업복합도시에 두 번째 푸르지오 단지 ‘음성 푸르지오 센터피크’ 875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음성 역대 최다 청약통장이 몰렸던 ‘음성 푸르지오 더 퍼스트’의 후속 단지로, 연내 분양 예정인 B1블록과 함께 1군 브랜드 타운을 형성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수도권 집값 상승폭이 둔화되고, 매수심리 역시 위축되는 가운데 지방 ‘원정 쇼핑’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며 "투자수요는 물론 ‘탈서울’을 꿈꾸는 수요자들도 많아서 자연 환경이 풍부한 수도권 인근 지역에 관심을 가져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riopsyba1@naver.com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