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06.28(화)
center
[비욘드포스트 김민혁 기자] 무선 통신장비·전기차충전기 제조 전문기업 캐스트프로가 자사 전기차 완속충전기 헬로차저에 대해 미국 전기차 충전기 판매 업체와 조인트 벤처법인 설립 및 MOU 체결을 완료하며, 미국 진출 과 더불어 해외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캐스트프로는 현재 미국 전기차 충전기 판매 업체 ’EVMODE’과와 협력해 ‘EVMODE KOREA’를 설립하고, 올해 말 UL 인증완료를 목표로 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따라서, 내년부터 캐스트프로의 헬로차저 완속충전기를 미국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된다.

특히 캐스트프로는 완속 충전기 14kw, 2ch 제품과, 7kw 1ch 제품을 국내에 성공적으로 출시했으며, 성능과 기능이 향상된 차기 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캐스트프로 이재호 대표이사는 “전기차 시장에서 미국을 포함한 북미시장으로의 진출은 어렵고 쉽지 않은 방향이긴 하나, 북미 시장에 한국산 전기차 충전기를 성공적으로 런칭시키고 이를 바탕으로 유럽 및 동남아 시장도 노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