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10.02(일)
center
한화솔루션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한국콜마 종합기술원에서 ‘친환경 화장품 용기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한화솔루션과 한국콜마, 연우 3사가 '친환경 화장품 용기 상용화'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한화솔루션 케미칼 부문 남이현 대표와 한국콜마홀딩스 안병준 대표, 연우 박상용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 한화솔루션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장희 기자]
한화솔루션이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한 소재인 재활용 폴리에틸렌(rPE) 기반의 화장품 용기 상용화에 나선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이다.

이를 위해 한화솔루션은 화장품 제조자개발생산(ODM) 기업 한국콜마의 지주사인 한국콜마홀딩스, 화장품 용기 생산 기업 연우와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3사 협력을 통해 화장품 용기를 친환경 소재로 전환하고 rPE 공급을 확대하겠다는 구상이다.

한화솔루션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한국콜마 종합기술원에서 ‘친환경 화장품 용기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한화솔루션 케미칼 부문 남이현 대표와 한국콜마홀딩스 안병준 대표, 연우 박상용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화솔루션, 한국콜마홀딩스, 연우는 친환경 화장품 용기의 개발·생산·유통에 이르는 상업화 프로세스를 공동으로 추진한다.

center
한화솔루션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한국콜마 종합기술원에서 ‘친환경 화장품 용기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한화솔루션과 연우는 지난해부터 시작한 공동 연구를 통해 rPE 원료를 적용한 친환경 화장품 용기의 모습. (사진 = 한화솔루션 제공)


한화솔루션과 연우는 지난해부터 시작한 공동 연구를 통해 rPE 원료를 적용한 친환경 화장품 용기 개발을 마쳤다.

2030년까지 한국콜마가 생산하는 화장품 튜브의 50%를 친환경 소재로 대체하고, 연우의 고객사인 글로벌 화장품 기업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패키징 용기의 공급처를 늘려가는 것이 목표다.

3사 협력을 통해 생산되는 친환경 화장품 용기는 버려진 플라스틱을 분쇄해 높은 품질의 재생 원료로 가공한 rPE 소재가 40% 이상 포함되어 자원순환 효율이 높다.

국내외 유해물질 검증 테스트를 통과한 것은 물론 기존 재생 플라스틱에서 자주 발생하는 불균일한 표면 등의 문제를 해결해 품질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한화솔루션 남이현 대표이사는 “한국콜마홀딩스, 연우와 협력해 글로벌 화장품 기업들에게 친환경 패키징 소재를 공급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며 “다양한 산업에 공급할 수 있는 친환경 소재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자원순환체계를 구축해 ESG 경영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jhyk777@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