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4.20(토)

인천대, 성균관대, 대구대와 업무협약... "인천, 경기, 대구, 경북 창업인프라 확보"

오른쪽부터 문지은 스타벤처스 대표, 채진석 인천대 창업지원단장. (제공= 스타벤처스)
오른쪽부터 문지은 스타벤처스 대표, 채진석 인천대 창업지원단장. (제공= 스타벤처스)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유니콘 사관학교 '스타벤처스'(대표 문지은)가 인천대학교 창업지원단(단장 채진석)과 손잡고 우량 스타트업을 발굴해 예비 유니콘기업으로 투자·육성하기 위한 '창업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스타벤처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인천대 창업지원단이 육성중인 창업기업 중 혁신기술 기반 사업아이템과 탄탄한 성장동력을 갖춘 유망 스타트업을 집중 발굴, 성장단계별 맞춤형 육성 프로그램을 거쳐 예비 유니콘기업으로 성장시킬 예정이다.

인천대학교는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거점형 프로그램' 사업에 선정돼, 재학생 및 졸업생 뿐 아니라 지역 청년을 대상으로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또 스타트업 칼리지를 통해 매년 60명 내외의 학생 창업자를 육성해 좋은 성과를 일궈내는 등 인천지역의 창업요람으로 주목받고 있다.

스타벤처스는 인천대학교발 지역거점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유니콘 육성 프로그램 '스타벤처스 유니콘 사관학교'를 제공, 법률·특허·마케팅·기술 등 각 분야 최고 전문가들의 멘토링을 통해 초기 성장에 필요한 초기사업 MVP구축과 투자스케일업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다. 시장분석 및 팀빌딩, 교육, 투자 프로그램도 지원하며, 사업 고도화 작업을 마친 육성기업은 벤처펀드 조성 및 투자, 후속투자 연계도 병행할 예정이다.

한편 스타벤처스는 최근 성균관대학교, 대구대학교와도 협약을 체결해 국내 창업중심대학 9곳 중 6개 대학과 협력관계를 맺은 상태다. 중기부 '창업중심대학' 사업은 우수한 창업 인프라 및 협업 네트워크를 갖춘 대학을 선정해 지역청년창업 확산 및 성장단계별 창업사업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문지은 스타벤처스 대표는 "인천대학교와 창업보육센터, 지역기업 등의 지역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고 지역거점 혁신펀드를 결성하는 등 투자 성공사례를 위한 초석을 다져나갈 것"이라며 "특히 최근 미래 먹거리 산업이 창업생태계 연계분야로 주목받고 있어 인천대 창업기업 중 미래식량 등 혁신적인 아이템을 보유한 스타트업도 집중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