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6(일)

전문 의료기기·로봇 의료기기·스마트 헬스케어·뷰티 관련 기기까지 산업 전반 한눈에 보여줘

‘키메스 부산 2023’ 성료...영남권 대표 의료기기 및 병원설비 전시회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술 발전, 지역 의료 및 병원 관련 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부산 의료기기 전시회 ‘키메스 부산 2023(KIME BUSAN 2023)’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한국이앤엑스(대표 김정조)와 한국의료기기협동조합(이사장 이재화),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유철욱), KNN(대표 이오상)이 공동 주최한 이번 전시회는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렸다.

올해 ‘키메스 부산 2023’은 역대 최대인 국내·외 280개사 650부스(메디부산 포함)의 규모로 열렸으며, 3천여 점 이상의 최신 의료기기 및 의료 정보를 선보였다. 사흘 동안 9,509명의 참관객이 전시회를 방문해 각종 출품작을 비롯해 세미나와 컨퍼런스, 메디컬 클러스터 특별관 및 다양한 동시 개최 행사를 즐겼다.

또한 대만,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의 국가와의 수출 상담 진행을 통해 참가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였으며, 전시 동안 약 4,000억 원 규모의 내수와 수출 상담이 이루어지는 등 의미있는 성과가 있었다.

이번 전시회에는 미래 의료산업의 트렌드를 보여주는 의료 AI특별관이 마련, △웨이센 △니어브레인 △아이넥스 △코넥티브 △에이아이인사이트 △탈로스의 출품작이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또한 108개의 세미나와 컨퍼런스도 진행됐다. 특히 네이버의 생성형AI 하이퍼클로바X 컨퍼런스가 서울 외 지역에서는 최초로 ‘키메스 부산 2023’에서 열려 주목을 받았다. ‘네이버의 생성형 AI, 하이퍼클로바X’,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소개’, ‘네이버웍스 기반, 스마트병원 및 업무 환경 구축’의 주제로 선보였고 생성형 AI 관련 질의응답과 네트워킹 시간도 나눴다.

비즈니스 시너지를 위한 메디컬 클러스터 특별관 및 다양한 동시 개최 행사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지역 의료 클러스터와 산학협력단에서는 △김해 의생명·산업 진흥원 공동관 △부산 테크노파크 △대구 테크노파크 △원주 의료기기 테크노벨리 △강원 테크노파크 △계명대학교 산학협력단 △경북대학교 산학협력단 등이 참관객을 맞았다. 관련기관 중에는 △보건산업진흥원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 △TC연계협의체 △스마트헬스케어협회 등이 특별관을 선보였다.

이번 전시회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기 위해 동시 개최된 KOMED 지역의료분권포럼과 메디부산 2023(시민건강박람회)에도 의료관계자와 부산 시민의 발길이 이어져 활발한 정보 교류의 장이 열렸다.

이번 전시회를 주최한 김정조 한국이앤엑스 대표는 “영남권 전 지역에서 의료관계자, 의료기기·기술, 유관기관, 예비 의료인들이 의료기기 기술 산업을 목적으로 한자리에 모이는 ‘키메스 부산 2023’을 성황리에 마무리해 뜻깊다”며 “앞으로도 키메스가 단순한 박람회를 넘어 지역 의료기기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