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6.20(목)

서울문화재단 소속 청년작가 소누(최희정), 안우주의 작품을 레이블에 담아

나라셀라, 아트 레이블 담은 위스키·보드카 출시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종합주류기업 나라셀라(회장 마승철)가 청년 작가의 독창적인 작품을 담은 아트 레이블의 ‘프레임 블렌드 위스키’(2종)와 ‘프레임 보드카’를 국내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프레임 블렌드 위스키'(1000ml, 200ml)는 아메리칸 위스키의 독특한 매력과 섬세함을 경험할 수 있는 제품이다. 버번 위스키 20%와 다양한 그레인 위스키를 블렌딩하여 4년간 아메리칸 오크로 숙성시킨 것으로 부드럽고 균형 잡힌 곡물 풍미와 캐러멜, 달콤한 꿀 같은 피니쉬가 특징이다. 제품 레이블은 서울문화재단 소속 소누(최희정) 작가의 작품으로 바쁜 하루를 마무리하며 ‘프레임 블렌드 위스키’를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을 담았다.

‘프레임 보드카’(1000ml)는 증류 후 활성탄 필터를 통해 원액에 들어있는 미세한 성분과 향을 제거하여 순수하고 맑은 맛을 자랑한다. 이 제품의 레이블은 서울문화재단 소속 안우주 작가의 작품으로 물과 수면의 반사, 안개와 달을 상징하여 순수하고 깨끗한 매력을 표현했다.

이번에 출시하는 제품은 모두 미국 캘리포니아 프랭크-린 증류소에서 생산되며 하이볼 또는 칵테일로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가성비 높은 위스키와 보드카다. 알코올 도수는 40%이다.

나라셀라 스피릿 파트 유재영 파트장은 “이번 아트 레이블 협업은 아직은 알려지지 않은 청년 작가들의 작품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소개될 수 있는 기회 제공하고자 기획했다”며 “나라셀라는 앞으로도 젊은 예술가들을 지원할 수 있는 협업 및 지원 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glee640@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