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center
사진=SBS방송화면
[비욘드포스트 박명진 기자] 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이 언니 홍선영에게 운동을 배우는 장면이 그려졌다.

홍선영은 홍진영에게 자신이 배운 운동을 알려주겠다고 하면서 "사람들이 너 '보톡스 맞았다네. 살쪘네'라고 하더라"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에 홍진영은 "하필 설운도 선생님 만날 때 사랑니 뽑고 잇몸 엄청 부어있지 않았냐. 나도 댓글 봤다"라고 했다.

홍선영은 "너랑 나랑 곧 중간에서 만나게 생겼다. 나 조금만 하면 될 것 같다"라며 너스레를 떨자 홍진영은 "나 지금 너무 기분 나쁘다"라며 발끈했다.

한편 홍선영은 22kg을 감량해 80kg이라고 주장했고, 홍선영과 홍진영은 서로 몸무게를 재보라며 티격태격했다.

이후 홍선영은 홍진영과 운동을 시작했는데 홍진영은 몰래 음식을 먹다 걸렸고, 홍선영은 "그거 먹으면 더 힘들게 운동할 거다. 그 칼로리 빼야 하니까"라고 했다.

jbd@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