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0.08.05(수)
center
<뉴시스>
9일 공관을 나와 연락이 두절되 실종이 됐던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의 모습이 마지막으로 포착된 북악산 일대를 수색하던 경찰은 성북동 가구박물관 인근에서 박 시장의 시신을 발견했다.

앞서 박 시장 딸은 전날 오후 5시 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9일 공관을 나와 연락이 두절된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의 모습이 마지막으로 포착된 북악산 일대를 수색하던 경찰은 숙정문 인근에서 박 시장의 시신을 발견했다.

앞서 박 시장 딸은 전날 오후 5시 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