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2.28(일)
center
[비욘드포스트 강기성 기자]
현대오일뱅크(대표 강달호)가 직영주유소에서 운영 중인 카카오페이 간편결제 서비스를 자영주유소까지 확대 도입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현금이나 카드 없이 카카오톡 또는 카카오페이 앱에서 QR코드를 생성해 결제할 수 있는 국내 대표 간편결제 서비스다. 현대오일뱅크는 지난해 9월부터 전국 직영주유소 400여 곳에 이 서비스를 도입한 바 있다. 현재 서비스 확대를 위해 자영주유소를 대상으로 카카오페이 가맹등록을 안내하고 있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주유소 이용 고객의 편의 제고를 위해 간편결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지난해 2월 업계 최초로 금융계좌 또는 지역사랑상품권 등을 기반으로 하는 제로페이 결제서비스를 도입해 호응을 얻기도 했다.

come2kks@gmail.com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