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경제신문

2021.03.02(화)

'탄소중립+그린뉴딜정책' 적극 이행 의지 표명

center
[비욘드포스트 이순곤 기자]

클라우드에어는 한국지역난방공사, 고려대학교 산학협력단과 '미세조류 활용 CO2 저감 및 고가물질 사업화'를 위한 공동 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2050 탄소중립 및 그린뉴딜정책'의 적극 이행 의지를 밝혔다.

‘미세조류 활용 CCUS(탄소 포집, 이용) 기술’은 발전소나 지역난방 열원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CO2)를 미세조류(미생물)의 광합성작용을 이용해 처리하고 증식된 미생물로 다양한 고가물질(의약품, 건강식품, 사료, 바이오디젤 등)을 생산하는 친환경 저탄소 기술이다.

클라우드에어는 생산된 바이오매스 전량 수급과 현장 광배양 등 기술지원을 수행하고,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세조류 광배양 인프라 설비 지원, 바이오매스 공급 및 관련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고려대는 미세조류 광배양 및 유래 바이오매스 생산 원천기술 등을 지원한다.

각사는 기술의 상용화를 위해 학계, 제약업계와 협력함으로써 정부의 2050 탄소중립 및 그린뉴딜정책을 적극 이행함은 물론 혁신적인 친환경 온실가스 사업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추진하는 친환경 사업모델이 차질없이 진행되면 획기적인 CO2 저감과 더불어 고가물질을 생산하는 온실가스 감축 사업모델의 기틀이 확립 될 것"이라며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정책을 적극 이행함으로써 저탄소, 친환경 사회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