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5.22(수)
올림플래닛, 메타버스 플랫폼 '엘리펙스'로 시장 선점 속도
[비욘드포스트 조동석 기자] 메타버스 공간 플랫폼 기업 올림플래닛(대표 권재현)이 하이퍼리얼리즘 방식의 메타버스 가상공간으로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 확장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올림플래닛은 자체 메타버스 공간 플랫폼 '엘리펙스'를 통해 '브랜드 유니버스 플랫폼'이라는 사업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으로의 역량을 보여줄 채비에 나선 것이다.

올림플래닛이 제시하는 '브랜드 유니버스'란 각 브랜드가 추구하는 세계관을 올림플래닛이 제공하는 메타버스 공간에서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가 도래하기 전 2015년부터 메타버스 가상공간을 선보여 온 올림플래닛은 국내외 굴지의 브랜드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올림플래닛은 건설, 부동산, 전시, 커머스,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의료 등의 산업군에 20,000개 이상의 하이퍼리얼리즘 방식의 몰입형 메타버스 가상공간을 제공해 왔다.

이제 올림플래닛은 엘리펙스를 통해 브랜드 유니버스 메타버스 세상을 구현하여 사업 영역을 더욱 확장할 계획이다. 올림플래닛의 엘리펙스는 브랜드와 소비자를 메타버스 상에서 연결해주고 소비자에게 완전히 새로운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실제 브랜드 메타버스 공간은 브랜드가 MZ세대와 상호작용을 할 수 있는 중요한 채널이자 하나의 소통 창구가 되고 있다.

올림플래닛 안호준 부사장은 "메타버스 시대가 다가오면서 실제 세계와 디지털 세계를 연결하는 고객 경험을 제공하려는 브랜드가 증가하고 있다. 우리가 구상하는 엘리펙스는 브랜드와 소비자가 소통할 수 있는 브랜드 유니버스이다. 엘리펙스를 통해 강력한 브랜드 팬덤을 만드는 새로운 메타버스 패러다임을 선보일 수 있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올림플래닛은 엘리펙스 스튜디오를 통해 가상공간을 다양한 채널에 배포하고 있다. 엘리펙스 스튜디오는 3D 가상공간을 조금 더 쉽게 만들 수 있도록 하는 소프트웨어다. 엘리펙스 스튜디오를 통해 고품질, 고용량의 하이퍼리얼리즘 콘텐츠를 모바일과 웹, HMD 등을 통해 배포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구현한 엘리펙스는 기존 메타버스의 한계를 뛰어넘어 실제와 같이 생생한 공간을 경험할 수 있게 한다.

news@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