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2.12.10(토)
center
포스코건설은 지난 24일 송도사옥에서 ‘반짝반짝’ 포스코건설 영상·사진 공모전의 시상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사진은 이번 공모전에서 사진부문 최우수상을 받은 이성우씨의 작품명 '여의도 스카이라인(파크원)'의 모습. (사진 = 포스코건설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장희 기자]
포스코건설은 지난 24일 송도사옥에서 ‘반짝반짝’ 포스코건설 영상·사진 공모전의 시상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회사의 주요 프로젝트를 주제 삼아 고객과 소통하고, 교감함으로써 새로운 영감을 얻기 위해 이번 공모전을 기획했다.

지난 9월 5일부터 지난달 28일까지 실시한 공모전에는 전국 각지에서 총 146작품(영상 24작품, 사진 122작품)이 접수됐다. 전국민 SNS 좋아요 투표와 사내 심사를 거쳐서 최종 60작품중 최우수 2점, 우수 4점, 장려 6점, 입선48점을 선정했다.

수상자들이 이날 받은 상패는 자신의 작품을 인쇄한 포스코그룹의 ‘포스아트(고해상도 잉크젯 프린트 강판)’로 제작해 수상자들의 기쁨을 더했다.

이날 사진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성우 씨(경기 파주)는 “파크원의 빨간 기둥과 여의도공원의 단풍이 어우러진 모습을 촬영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며 “이번 출품을 통해 파크원만의 독특한 건축양식과 강렬한 색감을 느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공모전을 위한 온라인 카페를 운영해 모든 출품작을 공개하고, 참가자들간의 커뮤니티 장을 마련했으며, 출품 마지막 날에는 방문자 수가 3000여명에 달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고 포스코건설은 소개했다.

수상작은 포스코건설 유튜브 및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오는 30일까지 포스코건설 송도사옥 로비에 전시할 계획이다.

jhyk777@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