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4.02.28(수)
center
아시아나항공은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트립닷컴)’과 손잡고 본격적인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사진 = 아시아나항공 제공)
[비욘드포스트 한나라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트립닷컴)’과 손잡고 본격적인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날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씨트립 라이브 커머스 생방송 ‘중국 노선 쇼핑 대축제-중국 노선은 아시아나’를 오후 3시부터 6시 30분까지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방송에서 아시아나항공은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등 중국 출발 15개 노선에 대한 생방송 할인 운임을 제공한다.

생방송 중 항공권을 구입하는 승객을 대상으로 편도 기준 120위안(약 2만원)부터 600위안(약 10만원)까지 초특가 항공권을 판매한다.

탑승 기간은 29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다.

아시아나항공은 본사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는 만큼 △캐빈승무원 서비스교육 체험 △항공기 시뮬레이터 탑승 △안전훈련 시설 등 견학을 진행한다고 소개했다.

중국 출발 환승 노선 승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도 제공된다.

우선 생방송 진행 중 항공권 구매에 사용할 수 있는 △유상 할인 쿠폰 판매 이벤트를 실시한다.

해당 쿠폰 구매 시 약 10위안(약 1800원)으로 최대 500위안(약 9만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인천공항 스카이허브 라운지 쿠폰을 선착순으로 증정하고, 추첨을 통해 △항공권 할인쿠폰 △모형항공기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중국인 관광 유형이 단체에서 개별 여행으로 바뀌고 있는 만큼, 본격 ‘싼커(散客)’ 유치 마케팅 공략에 나선다고 강조했다.

아시아나항공 유병국 중국지역본부장은 “이번 라이브 커머스는 씨트립이 해외에서 항공사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첫 방송이라 의미가 있다”며 “아시아나항공의 강점인 중국 네트워크를 활용해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더욱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hnr56@beyondpost.co.kr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