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드포스트

2021.11.28(일)
center
<뉴시스>
18일 인천 지역은 북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낮 이후부터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은 “인천·경기서해안에 이날 오후 3시께 부터 약한 비가 내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기 시작하면서 오후 6시부터 인천·경기서부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다”며 “예상 강수량은 다음날까지 5~20mm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이어 “이날 아침 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5도 이하로 떨어지겠다”며 “낮과 밤의 기온차도 15도 내외로 매우 크겠다”고 내다봤다.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 3도, 계양구·남동구·부평구 4도, 동구·서구 5도, 미추홀구·연수구·중구 6도, 옹진군 13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옹진군 17도, 중구 16도, 강화군·남동구·동구·서구·연수구 15도, 계양구·미추홀구·부평구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앞바다에는 바람이 초속 3~8m로 불어 바다의 물결은 0.5~1.0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급격한 기온변화에 따라 면역력 저하 등 건강관리와 야외업무 종사자, 노약자, 등산객 등은 체온 유지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비욘드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